서울ㆍ인천ㆍ경기ㆍ강원

인천시교육청 인천학교 사고 예방 계획 확대 시행

13대 추진과제 53개 세부사업...안전예산 159억 증액

작성일 : 2018-12-10 11:29
작성자 : 경인취재팀 (ednews2000@hanmail.net)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각종 안전사고로부터 학생을 보호하기 위한 ‘2019년 학교안전사고예방계획’을 수립 학생 안전이 최우선인 모두가 함께 만드는 안심학교가 될 수 있도록 여러 안전 사업들을 추진한다.

이번 계획은 3년간 학교안전사고 통계 분석을 바탕으로 학교 공사장, 통학버스, 화재 사고 등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5대 분야 13대 추진과제 53개 세부사업을 확대 재편했다.

이에 따라 2019년도 본 예산안에 포함된 안전예산은 757억원으로 전년도 본예산 대비 159억원이 증가했다.

세부사업들을 살펴보면 학교 소방시설배치도 등 학교시설정보를 관할 소방서와 공유하여 긴급 상황발생 시 학생 구조 및 화재 진압이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협력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화재취약자인 원아의 안전을 위해 유치원 44개원에 스프링클러 설치를 추진한다.

또한 학교 공사장에 대해 안전을 강화하는 방안으로 붕괴 위험성이 없는 시스템 비계를 도입하고 학부모 모니터단 등 외부인사 참여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어린이 통학버스에 대해서는 2018년에 설치 완료한 안전확인장치 외에도 2019년부터 학부모에게 통학버스 위치를 알려주는 위치서비스를 시범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2019년 3월 1일자로 현재 팀체제로 되어 있는 안전전담 조직을 과 단위로 확대하여 조직역량을 강화한다”며 “저화질 CCTV 교체, 학교지킴이실, 교내 비상벨 설치 예산 등을 지원하여 각급 학교의 안전 인프라들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번계획은 시교육청 학교안전관리위원회의 자문을 거친 뒤 2019년부터 모든 학교에 적용된다./박승철기자

 

#인천시 #미래교육신문 #시교육청 #도성훈교육감 #교육청안전예산 #안전 #미래뉴스 #150억 #소방 #학교소방 #인천학교소방안전 #소방안전 #인천통학버스 #버스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