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ㆍ인천ㆍ경기ㆍ강원

인천시교육청 맞춤형 직업훈련 고용유지 효과 극대화

장애인 일자리 사업 취업률 ↑

작성일 : 2018-12-11 15:28
작성자 : 경인취재팀 (ednews2000@hanmail.net)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이 현장중심 맞춤형 일자리사업으로 장애학생 직업교육과 취업을 위한 질적 도약을 시도하고 있다.

시교육청은 한국장애인개발원, 장애인종합복지관(인천중구, 인천서구, 노틀담복지관)과 지난 9월 장애학생 원스톱 지원 협의체를 구성하고, 고3 및 전공과학생 70여명을 대상으로 10월부터 12월까지 맞춤형 직업훈련을 실시하고 있으며, 참여 학생 중 약 30%는 내년 1월에 취업으로 이어질 전망이다.

이 사업에서 학생들은 직업평가와 상담 후에 본인의 적성과 능력에 적합한 사업체 3~4곳에 배치되어 일자리를 순환하며 다양한 직무를 경험한다.

안전하고 원활한 직업훈련을 위해 전문 직무지도원이 1인당 학생 3~4명을 전담해 사업체의 근로현장에서 맞춤형 직업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직업훈련 후에 학생들은 자신의 적성에 맞는 일자리를 선택해서 취업을 할 수 있다.

이 사업은 장애학생의 직업 선택권을 존중하고 그 결과로 고용유지의 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기존의 장애인 일자리 사업과는 차별성을 두고 진행하고 있다.

그리고 홈플러스, 편의점, 어린이집, 도서관 및 제조업체 등 다양한 사업체를 발굴하여 장애학생의 직업 역량을 연마할 수 있는 지역사회 인프라를 구축했다는 점에서 주요한 의미를 지닌다.

시교육청은 지난 2016년부터 인하대, 인하공전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장애청소년을 위한 대학기반 전문 직무교육 과정(항공여객 예약 및 발권훈련과정과 사무자동화 능력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특수교육지원센터 꿈이음 프로그램에서는 사서실무과정, ITQ자격과정, 행정실무 자격과정 등의 전문 직무훈련 및 자격 과정을 운영하는 등 장애학생의 직업과 취업 역량 강화를 위한 맞춤형 직업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박승철기자

#인천교육 #미래교육 #홈플러스 #직업훈련 #교육청 #미래교육신문 #시교육청 #미래뉴스 #고용 #취업 #편의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