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

HOME > 종합 > 충청

충북도교육청 미세먼지 대비 다목적교실 보급률 82.7%

작성일 : 2019-07-22 09:36
작성자 : 박소연기자 (ednews2000@hanmail.net)

충북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이 도내 초·중·고 469교 중 388교(82.7%)에 다목적교실을 보급해 학생들의 체육 및 야외 교육활동 개선에 나서고 있다.

이는 봄철 황사와 연중 미세먼지 대책 일환으로 보급하는 것으로, 학교급별로는 초등학교 259교 중 207교 보급(79.9%), 중학교는 126교 중 105교 보급(83.3%), 고등학교는 84교 중 76교가 보급(90.5%)되고 있다.

지역별로는 진천지역은 초·중·고 27교 중 26교가 보급(96.3%)돼 가장 높은 보급률을, 충주지역은 초·중·고 66교 중 46교 보급(69.7%)돼 가장 낮은 보급률을 보이고 있다.

학교 수가 가장 많은 청주지역은 초 97교 중 75교(81.5%)를, 중 46교 중 44교(95.7%), 고 37교 중 33교(89.2%) 등 전체 175교 중 152교(86.9%)가 보급됐다.

지역 학교급별로 100% 보급률을 보이고 있는 곳은 ▲진천지역 중 6교 ▲단양지역 중 5교 ▲제천지역 고 7교 ▲보은지역 고등 4교 ▲진천지역 고 6교 ▲음성지역 고 4교 ▲단양지역 고 2교 등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미세먼지와 황사 등으로 인해 야외 체육활동과 교육활동 등이 축소되거나 위축되고 있는 상황에서 교육여건이 허락된다면 도내 각급학교 전체에 다목적교실이 보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다목적교실에는 체육활동을 주목적으로 하는 바닥면적 600㎡ 이상의 실내체육관(강당)과 교실 4실 규모의 소규모 옥외체육관, 교실 2실 규모의 간이체육실 등이 포함됐다.

#미래교육신문 #충북교육청 #충북도교육청 #미래뉴스 #미래교육 #충북교육 #미세먼지 #미세먼지학교 #다목적교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