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HOME > 종합 > 광주

광주에 재난안전종합체험관 건립된다!!

지하1층 지상 4층 규모...지진체험, 소방안전 등

작성일 : 2019-11-13 13:35
작성자 : 차승현기자 (ednews2000@hanmail.net)

성폭력예방, 중독예방 등 학생안전 체험존 31개 구성

광주에 재난안전종합체험관이 건립된다.

최근 오치동 체험관 부지에서 ‘빛고을 국민안전체험관’ 착공식이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이용섭 광주시장, 장휘국 광주교육감, 장재성 광주시의회 부의장, 김경진 국회의원을 비롯해 구청장, 시·구 의원 및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빛고을 국민안전체험관은 앞으로 18개월 간 공사를 거쳐 2021년 상반기에 지하 1층, 지상 4층(연면적 7203㎡) 규모로 개관할 예정이다.

체험관은 산악안전, 호우재난안전, 소방안전 등 생활 속 재난·재해에 대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됐다. 특히 무등산, 광주천 등 광주의 특색을 체험요소로 반영했다.

또한 지진체험, 버스안전체험 등 4차 산업혁명시대의 흐름에 적합한 가상현실(VR) 영상을 접목시키고, (성)폭력예방, 중독예방 등을 교육할 수 있는 학생안전 체험존 등 31개의 체험시설로 꾸며진다.

체험은 미취학아동부터 성인까지 가능하며 1일 600명, 연간 약 18만명이 이용할 수 있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시에서 시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많은 예산, 인력, 정책을 투입하고 있지만 이보다 더 중요한 것은 시민 한 분 한 분이 안전의식을 갖는 것”이라며 “빛고을 국민안전체험관은 반복된 학습과 교육경험을 제공해 시민들의 습관과 문화를 바꾸는 변화와 혁신의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주시교육총 #빛고을안전체험관 #착공식 #체험관 #안전교실 #체험존 #장휘국교육감 #광주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