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HOME > 종합 > 광주

광주서구 불법광고물 강력 대응

공휴일 등 상시 정비체제 유지

작성일 : 2020-01-19 14:20
작성자 : 박소연기자 (ednews2000@hanmail.net)

광주서구(구청장 서대석)가 깨끗하고 안전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불법광고물에 대한 강력 대응에 나선다.

구는 도시미관을 저해하고, 운전자의 시야를 가려 보행자 안전에 심각한 위협이 되는 현수막, 풍선광고물 등 불법광고물 근절을 위한 대책을 마련해 강력 대응키로 했다.

현수막, 풍선광고물, 가로등현수기 등 불법옥외광고물에 대해서 인력을 확충해 1년 365일 지속적인 정비·단속 체계를 유지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서구는 2개반 9명으로 평일, 4개반 8명으로 공휴일 등 정비반을 편성해 상시 정비체제를 유지한다.

또한 상습․고질적 위반자를 대상으로 과태료를 부과하는 한편 고발조치하는 등 적극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특히 불법광고물 수거보상제를 2월부터 확대 시행해 불법 현수막 근절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키로 했다.

서구청 관계자는 “현수막 등 불법광고물들은 도시미관을 해치는 것은 물론 구민들의 보행안전에도 심각한 위협이 되고 있다”며 “불법광고물 정비대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강력한 행정처분도 함께 실시해 불법행위를 근절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구는 지난해 현수막 등 30만여건의 불법유동광고물을 정비하고 85건 8억여원의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불법광고물을 지속적으로 단속해 오고 있다.

 
#서구 #광주서구 #서구청 #미래뉴스 #서대석 #구청장 #불법광고물 #현수막 #풍선광고 #옥외광고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