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HOME > 종합 > 광주

광주시 택시면허 융자지원

작성일 : 2016-06-07 13:56
작성자 : 허광욱 (ednews2000@hanmail.net)

광주시 택시면허 융자지원

무사고20년 9000만원...이자 1.5%

광주시(시장 윤장현)가 개인택시면허 양수를 적극 지원하기 위해 금융기관과 함께 개인택시면허 양수 융자지원 특례보증을 시행한다.

이번 특례보증은 일반택시 회사에서 20년 이상 무사고로 종사해도 개인택시 면허를 받지 못하는 택시운수 종사자들의 개인택시 면허 양수를 적극 지원하기 위한 것.

광주지역 택시는 법인 76개 업체 3409대, 개인 4802대 총 8209대로 1268대가 과잉 공급돼 지난 2013년 10대의 개인택시 신규면허가 발급된 이후 면허 발급이 중단됐다.

이에 시는 7일 광주신용보증재단, NH농협은행, 신한은행과 ‘개인택시면허 양수 융자지원 특례보증제’ 시행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다.

‘개인택시면허 양수 융자지원 특례보증제’는 광주시가 지역 신용보증 전문기관인 광주신용보증재단에 직접 출연하게 되는 시비 5억원을 재원으로 광주신용보증재단은 50억원에 도달할 때까지 일반택시 20년 이상 무사고 운수종사자에게 최대 8100만원 한도로 특례보증서를 발급해준다.

참여 은행인 NH농협은행, 신한은행은 이 보증서를 기초로 2년 거치 8년 균등분할상환 조건으로 최대 9000만원의 개인택시 양수 자금을 융자해 주며, 대출이자 중 연 1.5%를 시에서 지원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특례보증제도 도입으로 20년 이상 무사고 운수종사자들의 오랜 염원인 개인택시면허 양수가 일부 실현되고 대출이자 지원에 따라 경제적 부담이 완화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