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HOME > 종합 > 광주

광주광역시교육청, 부총리 기관표창 수상

작성일 : 2016-02-02 15:39
작성자 : 허광욱 (ednews2000@hanmail.net)

광주광역시교육청, 부총리 기관표창 수상

‘생명존중문화 조성 우수교육청’ 선정…위기학생 관리 효과 ‘톡톡’

 

광주시교육청은 ‘2015년 생명존중문화 조성 우수교육청’에 선정, 부총리 기관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수상은 광주시교육청이 2015년 예방위주 학생 자살위기 관리를 적극 지원하는 ‘위기학생 신속대응팀 부르미’ 운영에 따른 성과로 풀이된다. 광주시교육청은 부르미를 통해 교육청이 학교 선생님들의 고충을 직접 해결하는 데 실질적 도움이 되도록 정책의 방향을 전환했다.

특히 각급 학교의 위기관리 대응역량 강화로 맞춤형 위기학생 관리가 성과를 나타내고 있으며 광주시의회, 광주지방경찰청 등 유관기관 협조체제를 통해 생명존중문화 조성에 기여했다.

, 광주희망교실(309. 6,171학급 참가) 운영으로 학교부적응 학생의 교우관계 개선활동과 실질적인 생명존중문화 정착이 학교폭력 감소효과로 나타나고 있다. 실제로 전년대비 학교폭력 피해응답률이 35% 감소했고, 자살위기학생도 급감(전년대비 50% 감소)해 전국의 모범사례가 되고 있다.

2015년 광주시교육청은 Wee희망대상 대상(두암중) 수상, 117학교폭력신고센터 고객만족도 전국1, 전국유일 위기학생 신속대응팀 운영, 광주경찰청과 함께하는 특화프로그램 ‘친구 Day’ 운영, 보호관찰학생 11 멘토링사업 전국연수 개최 등으로 학교폭력 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다양한 예방활동을 전개했다. 이에 따른 성과와 노력을 인정받아 생명존중문화 조성 우수교육청 선정으로 이어졌다.

장휘국 교육감은 “광주희망교실과 함께 위기학생 신속대응팀 부르미 운영으로 한 생명이라도 놓치지 않도록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2016년에도 생명존중문화 정착에 성심을 다해 위기학생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허광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