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

HOME > 종합 > 충청

충북교육청 수능시험 추진상황 발표

충북 응시인원 1만 4722명...신분증, 수험표, 컴퓨터용사인펜 지참

작성일 : 2017-11-09 13:12
작성자 : 박소연 (ednews2000@hanmail.net)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충북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9일 올해 수능 지구별 시험장 설치 현황, 특별관리 대상자 현황, 부정행위 방지 대책과 시험장 점검, 교통 대책 등을 발표했다.

주요 일정으로는 ▲14일 오후 1시 문답지 인수 ▲15일 오전 10시 출신학교, 시험지구 교육청에서 수험표 배부 ▲15일 오후 1시 수험생 예비소집 ▲15일 오후 3시 감독관 교육 ▲16일 오전 8시 40부터 오후 5시 40분까지 수능 시험이 치러진다.

지구별 응시인원은 청주지구 10,149명, 충주지구 2,458명, 제천지구 1,298명, 옥천지구 817명 등 총 14,722명이며, 특별관리대상자 17명은 흥덕고, 충주여고, 제천제일고에서 각각 나누어 시험을 보게 된다.

이들 시험장은 출입이 편리하도록 시험장 건물 1층에 일반 시험실과 별도의 시험실이 마련됐다.

도교육청은 수능 부정행위 방지 대책 TF팀을 운영, 충북지방경찰청과 협조 체제를 구축하고, 당일 휴대용 금속탐지기를 활용키로 했다.

수험생은 수능 당일 신분증, 수험표, 컴퓨터용사인펜, 흰색수정테이프, 흑색연필, 지우개, 흑색샤프심(0.5mm), 아날로그 시계는 수능시험장에 가지고 들어갈 수 있다.

반면에 웨어러블기기, 통신기능 또는 전자식 화면표시가가 있는 시계, 휴대용전화기, 디지털카메라, MP3플레이어, 전자사전, 카메라펜, 전자계산기, 라디오, 미디어플레이어 등 일체의 전자제품은 수능시험장에 가지고 들어갈 수 없다.

김동욱 교육국장은 “16일 수능시험 당일 출근 시간을 9시에서 10시로 조정, 시험장 200m 전방에서 차량 진출입을 통제하고 주차를 금지한다”며, 교통소통, 소음방지, 문답지 수송 등에 관계 기관 및 도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다./박소연기자

 

#교육신문 #미래교육 #도교육청 #충북교육청 #충북교육 #수능시험 #2018수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