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ㆍ인천ㆍ경기ㆍ강원

인천교육청-인하대병원-국제성모병원-노틀담복지관 업무협약

중도·중복장애학생 대상 의료 및 보조공학기 지원

작성일 : 2018-02-13 17:26
작성자 : 경인취재팀 (ednews2000@hanmail.net)

인천시교육청(교육감 권한대행 부교육감 박융수)은 13일 ‘중도·중복 장애학생의 의료 및 보조공학기기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은 시교육청과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병원장 김영인),

인하대병원(의료원장 김영모), 노틀담복지관(관장 송선자)과 체결하였으며, 이를 계기로 지역사회 병원 및 복지관과 연계한 특수교육-치료지원 협력 모델이 구축된다.

인천시 관내에는 59명의 중도·중복장애학생들이 특수학교(청인학교)와 일반 초·중학교 중도·중복장애특수학급에 배치되어 있다.

2010년 3월에 초등학교 중도·중복장애특수학급 4학급 개설을 시작으로, 2018년 3월부터는 특수학교 3학급(초 1, 중 1, 고 1), 초등학교 7학급, 중학교 5학급 총 15학급이 운영될 예정이다.

업무협약을 통해 중도·중복장애학생들이 기본적인 건강검진을 받고 특수교사와 학부모들이 일상적인 케어와 위기상황 대응에 관한 연수 및 의료적 자문을 구할 수 있는 협조체제가 구축되며, 보조공학기기 관련 컨설팅과 연수를 통해 특수교사 및 학부모들의 역량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교육감권한대행 박융수 교육감 권한대행은 “중도·중복장애학생들이 갖는 기본권으로서의 교육권을 보장하여 모두가 행복한 인천교육을 실현해 나갈 것”이라며 “이 협약을 통해 지역사회 병원 및 복지관과 연계한 특수교육-치료지원 협력 모델 구축으로 중도·중복장애학생의 교육적 필요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박승철기자

 

#인천교육청 #인천교육 #인하대병원 #의료보조기 #국제성모병원업무협약 #특수교육 #특수학교 #인천특수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