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HOME > 종합 > 광주

광주시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 총력

옐로카펫 사업 76개교 추가...6월까지 완료 계획

작성일 : 2018-05-14 16:33
작성자 : 차승현 (6320898@hanmail.net)

광주광역시(시장 윤장현)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6월까지 옐로카펫 설치를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옐로카펫은 횡단보도 대기공간(벽과 바닥)을 노란색으로 칠해 보행자는 횡단보도 대기선에서 대기하도록 유도하고, 운전자는 보행자를 쉽게 인식할 수 있도록 돕는 보행안전 시설이며, 시는 지난 2015년부터 옐로카펫 사업을 시행해 지난해까지 56개교에 설치했다.

추가 설치 지역은 지난해 12월부터 각 자치구 어린이보호구역 담당자 현지조사 및 초등학교 관계자 협의를 통해 장원초교, 염주초교, 유안초교, 효동초교, 송정동초교 등 총 76개교를 선정했다.

김준영 시 교통건설국장은 “옐로카펫 설치를 통해 어린이와 노인 등 교통약자들이 보다 안전하게 횡단보도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어린이보호구역 내 어린이 교통안전 시설 설치 및 개선으로 어린이 교통사고가 예방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도로교통공단 자료에 따르면 옐로카펫 설치시 보행자가 횡단보도 안에서 대기하는 비율은 24.4% 상승하고, 옐로카펫 설치지역 차량통과 시 아동인지율은 24.5%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차승현기자

#광주시 #광주 #미래교육 #옐로카펫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사고 #어린이보호구역교통사고 #교통사고예방 #미래뉴스 #학교내 #교육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