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HOME > 종합 > 광주

장휘국, “3대 교육혁명, 완수하겠다”

내년부터 단계적 고교 무상교육…‘4차산업혁명 진로체험센터’ 설립

작성일 : 2018-05-31 14:26 수정일 : 2018-05-31 14:26
작성자 : 허광욱 (ednews2000@hanmail.net)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후보는 31일 “대한민국을 바꾸는 3대 교육혁명을 완수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장 후보는 광주시교육청 브리핑룸에서 정책공약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미래교육혁명·공교육혁명·무상교육혁명’은 이제 시대적 소명이다”며 “장휘국이 문재인 정부와 함께 대한민국을 바꾸는 ‘3대 교육혁명’을 완수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직 정책으로 승부하겠으며, 대한민국 교육을 바꿀 수 있는 정책들을 내놓다”며 “광주시민들이 누가 교육대개혁의 적임자인지 현명하게 판단할 수 있도록 정책선거를 펼치겠다”고 밝혔다.

장휘국 후보는 3대 교육혁명으로 미래교육혁명, 공교육혁명, 무상교육혁명을 제시했다.

장휘국 후보는 ‘미래교육혁명’을 위해 학생들이 체험을 통해 창의력, 문제 해결력, 융합적 사고력, 협동능력을 기를 수 있도록 ‘4차산업혁명 진로체험센터’를 설립할 방침이다. 또 학교정규교육과정과 연계해 우리 학생들이 다양한 예술체험을 진행할 수 있는 ‘광주예술체험센터’도 설립한다. 특히 아이들을 통일 대한민국의 주역으로 키우기 위해 문화·예술·체육 분야의 교류, 수학여행, 공동 수업 등 남북 교육교류 협력사업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공교육혁명’의 경우 대학입시제도 개선에 방점을 찍었다. 고교 교육과정이 대학입시에 좌우되지 않도록 법적·제도적 장치를 만들겠는 것. 학생부종합전형의 공정성 확보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자유학년제를 내실화하고, 고교학점제를 전면 도입할 방침이다. 특히 초등학교와 중학교에 ‘기적의 놀이 도서관’을 개관해 독서가 놀이로 변모하는 문화를 만들 예정이다.

‘무상교육혁명’은 고등학교 무상교육으로 실현된다. 고등학교 수업료(약 160만원), 교과서대금(약 10만원), 수학여행비(약 26만원)를 지원해 ‘보편적 교육복지’를 완성할 계획이다.

장휘국 후보는 “문재인 정부와 함께 할 수 있는 앞으로의 1년이 교육적폐를 청산할 수 있는 기회다”며 “장휘국은 정책선거를 통해 대한민국 교육에 희망을 불어 넣겠다”고 강조했다.

/허광욱 기자

#무상교육 #고등학교 #기자회견 #광주시 #교육감후보 #장휘국 #미래교육 #시교육청 #대학입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