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인천/경기/강원

국회 교육위 박찬대 의원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향상 토론회 개최

표창원, 맹성규 의원 공동 주최 피해 방지 노력

작성일 : 2019-07-16 10:07 수정일 : 2019-07-16 10:07
작성자 : 경인취재 박승철기자 (ednews2000@hanmail.net)

박찬대 국회 교육위원회 위원(더불어민주당, 인천 연수갑)은 지난 15일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의장에서 표창원․맹성규 의원과 공동으로‘송도 축구클럽 통학차량 사고 그 이후, 어린이통학버스 안전향상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어린이 교통안전 분야 전문가와 교육부․국토부․문체부․경찰청 등 관계부처 담당자들이 참석해 제도개선방안에 대해 발제와 토론이 이어졌다.

전문가 발제에서는 학원 등에서 운영하는 통학차량 뿐만 아니라 어린이 통학버스를 운영하는 기관을 포괄해 안전기준을 마련하는 안이 제시됐다.

또한 관련 법령개정 뿐만 아니라 직원교육 강화와 부모대상 교육도 필요하다는 점이 강조됐다.

이어 문체부와 경찰청 등 관계기관은 “합동 어린이 통학차량 운영 현황에 대한 합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며 “제도개선에 대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찬대 의원은 “부처 간 구분을 넘어 어린이 안전을 총괄할 수 있는 컨트롤타워의 필요성과 함께 제도뿐만 아니라 예산 등 재정확보가 필요하다”며 “법개정 뿐만 아니라 특별회계 설치 등 교통안전 확보를 위한 안정적 재원마련 방안에 대해 국회차원의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강조했다.

#미래교육신문 #박찬대의원 #국회의원 #미래뉴스 #국회의원회관 #국회 #미래교육 #통학차량 #통학버스 #표창원 #맹성규 #문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