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HOME > 사회 > 생활

목포시 산정동 화재 피해 상인 지원방안 마련

임시판매장설치, 경영안정자금 지원 등

작성일 : 2019-01-08 16:15 수정일 : 2019-01-08 16:15
작성자 : 시민기자단 (ednews2000@hanmail.net)

목포시(시장 김종식)가 지난 7일 새벽 발생한 산정동 먹자골목 화재 피해를 조기 수습하기 위해 상인 지원에 나섰다.

김종식 시장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은 당일 오후 피해 상인 등과 긴급 간담회를 여는 한편 피해현황 파악과 함께 복구대책 마련에 나섰다.

시는 피해규모 산정과 손해사정 등을 거친 뒤 건물 복구까지 상당한 시일이 소요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피해상가의 보험가입 여부 등 필요한 정보를 최대한 빨리 파악해 손해사정이 신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또 설 명절이 다가오고 있는 상황에서 화재가 발생해 상인들의 어려움이 클 것으로 보고 주변 공간에 임시매장 설치, 전남신용보증재단을 통한 경영안정자금 제공 등 지원방안도 준비하고 있다.

김종식 시장은 “우선 피해 상인들에게 필요한 임시매장 설치, 전남신보 등 관계기관을 통한 신속한 대출 지원, 현장 상담실 운영, 생활안정자금 지원을 추진하겠다”며 “앞으로 정확한 화재원인이 규명되고, 피해규모가 파악되면 신속히 복구할 수 있도록 최적의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화재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13개 점포(11개 전소, 2개 반소)가 소실되는 재산상 피해가 발생했다./김용석기자

 

#김종식시장 #산정동화재 #목포화재현장 #미래뉴스 #전남신보 #목포시장 #미래교육신문 #화재복구 #목포시 #설명절 #설 #손해사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