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HOME > 사회 > 생활

나주시 초등학생 대상 가족사장 인형극 개최

저출산 문제 인식개선 일환 ‘행복을 파는 가게’ 공연

작성일 : 2019-10-02 16:22
작성자 : 박소연기자 (ednews2000@hanmail.net)

나주시(시장 강인규)가 관내 초등학교 2개소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가족사랑 인형극’ 공연을 개최했다.

지난 1일 저출산 문제에 대한 인식개선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련된 공연은 관내 빛가람초 1~2학년, 노안남초 1~4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인형극 ‘행복을 파는 가게’는 유치원에 다니는 주인공 ‘충만’이 엄마와 행복을 파는 가게를 지나면서 ‘우리 가족은 뭐가 있으면 더 행복할까’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다 ‘형을 낳아 달라’고 조르면서 벌어지는 스토리로 가족의 소중함과 생명의 가치를 깨닫는 교훈을 담고 있다.

특히 이번 공연은 본격적인 인형극에 앞서, ‘생명과 가족’이라는 주제로 흥겨운 레크리에이션을 진행하며 학생들의 호기심과 집중도를 높였다.

시 관계자는 “저출산 문제라는 다소 무거운 주제를 어린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쉽고, 자연스럽게 인식할 수 있도록 이번 인형극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가적 난제인 저출산 문제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개선을 위해 생애주기와 세대별 맞춤 교육을 마련해갈 것”이라고 밝혔다.

#나주시 #강인규시장 #미래교육신문 #미래뉴스 #미래교육 #유치원 #행복을파는가게 #노안남초 #빛가람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