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포토

김영록 도지사 블루 이코노미 비전 제시 도약 발판 마련

사상 최초 9조원 시대 열어...조선 산업 활기 되찾아

작성일 : 2020-06-29 13:12
작성자 : 차승현기자 (ednews2000@hanmail.net)

김영록 도지사는 29일 민선7기 취임 2주년 기자회견을 통해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를 새천년 비전으로 제시하는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사상 최초로 국고예산 7조원과 전남예산 9조원 시대를 열었으며 특히 국가균형발전프로젝트에 2조 9천억 규모의 SOC가 반영돼 신안 압해에서 해남 화원, 여수 화태서 백야간 연륙 연도교와 경전선의 전철화 길이 열린 SOC의 확충 전기를 마련했다.

또 블루 바이오 핵심사업인 국가 면역치료 혁신플랫폼 구축사업이 화순백신산업특구에 유치를 비롯 e-모빌리티와 에너지신산업이 규제자유 특구로 선정됐으며, 해양경찰 서부정비창이 목포 신항만에 들어서 서남권 수리조선산업이 활기를 되찾는 기반을 마련했다.

관광객 6천만 시대 기반도 마련했다. 지난해 총 6천 255만명의 관광객이 전남을 찾았다. 전년보다 1천 250만명이 증가해 전라남도 관광에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다.

이밖에 새천년 인재육성 프로젝트를 비롯 스마트팜 혁신밸리와 국립 아열대작물 실증센터 유치, 농어민 공익수당 도입, 어촌뉴딜300 공모서 71개소로 전국 최다 선정, 청렴도 2등급 달성도 빼놓을 수 없는 성과로 꼽았다.

김영록 지사는 “청정 전남 블루이코노미 6대 프로젝트를 본격 추진해 실질적인 성과를 이루겠다”며 “에너지 혁신거점을 만들고 한전공대가 2022년 3월 개교할수 있도록 특별법 제정과 대학설립 인가 등 관련절차를 신속히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어이 “대형 방사광가속기 추가구축과 함께 전남형 상생일자리 모델인 8.2GW 대규모 해상풍력 발전단지를 대한민국 대표 해상풍력 허브로 구축하겠다”고 덧붙였다.

 
#도청 #민선7기 #전남도청 #블루이코노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