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

HOME > 종합 > 메인

교육감 평균 재산 10억 6000여만 원...전년대비 2억 700여만 원 증액

강은희 대구교육감 44억2000여만 원 1위...김병우 충북교육감 15억 7000여만 원

작성일 : 2021-03-26 14:50
작성자 : 차승현기자 (ednews2000@hanmail.net)

전국 17개 시도교육감 중 강은희 대구교육감이 재산총액 44억2882만5000원으로 재산액이 최고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에 따르면 강은희 대구교육감은 전년대비 20억 1120만 원이 증가했고, 김병우 충북교육감은 1억2599만 8000원이 증감 재산총액은 15억 7330만 3000원으로 2번째로 높은 재산액을 공개했다.

3번째 재산이 많은 교육감은 설동호 대전교육감으로 3억 7928만 원이 증감 13억 554만 8000원을 공개했다. 노옥희 울산교육감은 1억 2745만 원이 증액 12억 4716만2000원, 김석준 부산교육감은 6527만 원이 증액된 11억 2991만 1000원을 조희연 서울교육감은 3236만 1000원이 증액된 11억 2622만 2000원을 공개했다.

또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1억 1597만 5000원이 증액돼 10억 6528만 2000원, 교육감협의회 회장인 최교진 세종교육감은 6955만 5000원이 증액 9억 6148만 4000원, 장휘국 광주교육감은 7435만 8000원이 증액 재산 총액이 9억 5167만 200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재정 경기교육감은 3061만 2000원이 증액된 8억 541만 2000원을, 김승환 전북교육감은 1555만 8000원이 증액 7억 5788만 8000원을,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1억 4719만원이 증액된 7억 4147만 2000원을 공직윤리시스템에 등록했다.

민병희 강원교육감은 5847만 6000원이 증액 6억 443만 5000원을, 박종훈 경남교육감은 1665만 9000원이 증액 4억 1825만 4000원을, 도성훈 인천교육감은 1억 2245만 원이 증액 3억 7930만 4000원을, 이석문 제주교육감은 4188만 8000원이 증액 3억 133만 1000원, 장석웅 전남교육감은 1555만 8000원이 증액 2억 3055만 6000원을 등록했다.

한편 지난해 대비 17개 시도전국교육감들의 재산은 평균 2억 770만 5353원이 올랐으며, 평균 재산은 10억 6341만 5353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감 #교육청 #교육감재산 #공직자윤리위 #재산공개